우리엄마김치한브네트배너.gif 바다횟집(225-60)b.gif
한·브 광장
오늘도 좋은 날
한·브 Info
배움의 즐거움
꿈과 희망 곳간
스마트 업소록
조각 모음

한·브 광장

  1. + 자유게시판(KB Square)

    이런저런..(Forum)
  2. + 브라질 뉴스(Notícias)

    브라질 News
  3. + 질문 있어요!

    대답해주세요!
  4. + 주의! 또 주의!!

    주의하세요(Atenção)
  5. + 사람을 찾습니다!!

    사람을 찾습니다!!
  6. + Brasil(Português)

    브라질(포어게시판)

최근게시글

최근댓글

자유게시판(KB Square)

02-자유게시판.jpg
이런저런..(Forum)
이전 목록 다음

초원의 왕! 아프리카 코끼리

작성자 : 1心
2018.08.11 03:02 (177.***.207.***) (조회 183)

많이들 초원의 왕은 사자라고 알려져 있지만

실질적으로 초원의 왕은 아프리카 코끼리라고 합니다

 

일단 덩치가 여타 한덩치한다는 코뿔소나 하마등과도 비교가 안될정도로 큰데다

코를 잘이용하고 상아가 위협적인 성체 코끼리는 

중소형 육식동물인 표범이나 퓨마 치타같은것들은 아예 적으로 인식조차 안할정도랍니다

 

아프리카 동물들은 주로 물을 먹기위해 또는 목욕을 하기 위해 물가에서 자주 마주치게 되는데

아프리카 코끼리가 등장하면 물소떼고 하마며 사자무리까지 웬만하면 길을 터주고 

코끼리가 먼저 물을 먹게 피해준다니 그 위용을 알만합니다

 

다 큰 아프리카 숫코끼리는 보통 6톤이고 10톤에 높이가 6-7미터가 되는것도 있다니 

일단 밟히면 ㅎㄷㄷ 

 

코끼리는 또 유순한 초식동물답지않게 자주 사자를 보면 오히려 흥분하며 다가가서 공격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하는데

그것은 먹이감을 찾기 힘들때 사자도 위험을 무릎쓰고 코끼리떼의 새끼를 노릴때가 있어서 

코끼리는 어릴때부터 사자는 천적으로 인식하고 있고 또 한번 사자떼의 공격을 받았던 기억이 있는 코끼리는

성체가 되서도 사자만 보면 공격성을 드러낸다고..

 

다른 초식동물들이 육식동물 무리들에게 공격을 당하는 모습을 보면 가서 도와주기도 하는

코끼리는 진정 따듯한 마음을 가진 강자인것 같습니다^^

 

 

 

 

 

이 마지막것은 좀 긴데 코끼리에 대해 많은것을 알수있습니다

 

 

 

덧글 0 개

hb-1308a.jpg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공지 ♣ 작은 예수회 후원 켐페인 - 매 달 20헤알 후원하기 ♣ 2016-11-04 3,255
공지 ♣ 밀알 후원 켐페인 - 매 달 20헤알 후원하기 ♣ 2015-06-27 14,739
공지 ※ 한·브네트가 하려는 일은? 2014-05-22 11,231
2914 해리포터 작가 조앤롤링의 하버드 졸업식 축사 (필독!) 01:11 8
2913 어릴 적 각각 입양된 한인 남매..34년 만에 미국서 재회 2018-09-22 17
2912 읽기에 따라 아름다운 러브 스토리 (2) 2018-09-22 19
2911 북한의 인기 길거리 음식 2018-09-22 82
2910 북한에서 보내준 송이버섯 받은 이산가족 미상봉자분 2018-09-22 17
2909 중독의 진짜 이유 (1) 2018-09-22 166
2908 백두산 천지에 울려퍼진 알리 아리랑/비디오머그 2018-09-22 15
2907 일본 전범기를 잘 모르는 외국인들에게 한방에 전범기를 이해시킬수 있는 사진 2018-09-21 151
2906 경력 10개월 경기 소방대원, 세계 소방관 대회 1위 2018-09-20 58
2905 결혼한 남편덕에 자기의 재능을 발견한 아내 2018-09-20 149
2904 [남북] 오늘 남북 정상, 백두산 동반 등반.... 2018-09-20 7
2903 문재인·김정은, 핵무기 등 한반도 내 전쟁위협 제거 합의 2018-09-19 25
2902 문 대통령, 北 평양 방문하여 정상회담을.. 2018-09-18 28
2901 아무도 없는 놀이터에서 데이트하는 두사람 2018-09-18 43
2900 저희 아버님 장례식에 참석하여 위로를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2018-09-17 259
2899 ▶◀ 부고 알림 : 박찬권 장로님 소천 (4) 2018-09-15 354
2898 100만 기념 11곡 만화주제가 연속메들리 불태웠어요! - 버블디아 2018-09-15 81
2897 108년 전, 이완용 습격했다 사형당한 독립운동가 이재명 (1) 2018-09-13 162
2896 [축구] 손흥민의 알까기.... 2018-09-13 103
2895 주인 구하려고 자기 몸의 40배 곰에 맞서다 숨진 토이푸들 2018-09-12 126
2894 세계서 가장 작지만 강인한 엄마, 44세 나이로 지다 (1) 2018-09-12 148
2893 7개의 이름으로 불리는 생선 (1) 2018-09-10 174
2892 9.11 테러 관련 질병 사망 2000명…세계무역센터보건측 통계자료 2018-09-09 31
2891 이효리 전성기 때 광고 효과... 2018-09-08 114
2890 모로코 여자와 결혼한 남자.. (1) 2018-09-07 161
2889 뉴욕 '라과디아 공항'이 이 사람이었어? 목숨걸고 마피아 물갈이한 99대 뉴욕 시장… 2018-09-06 105
2888 2018 사랑의 자선 바자회 개최 2018-09-06 58
2887 잿더미 된 브라질 박물관 소장품보니 “화마가 인류의 보물 삼켰다” 2018-09-06 65
2886 카톡 실수...상대편 읽기 전 잽싸게 지우기 - 손가락 기술 2018-09-05 164
2885 오래전 라면... (추억) 2018-09-05 152
2884 이왕표 담도암으로 사망, "이동우에게 눈 기증" 2018-09-05 73
2883 절묘한 타이밍과 각도가 만들어낸 사진들 (1) 2018-09-03 192
2882 \"핫도그 먹으러 왔나\"…맨해튼 핫도그 가게에 2만마리 벌떼 습격 2018-08-29 91
2881 주식으로 11년만에 500억 번 아저씨 (1) 2018-08-29 222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koreabrazil.net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